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바다이야기

상품권을 건 도박의 탄생: 바다이야기의 역사화 영향


경품성 상품권의 도입


2001년, 관광업계의 요청에 따라 정부는 경품성 상품권의 사용을 허용했습니다. 2002년 월드컵을 앞두고 관광업계의 압박으로 문화상품권의 경품화가 허용된 것이 그 시작이었습니다. 당시에는 누구도 예상치 못한 이 결정이 도박형 게임장 증가의 주요 계기가 됩니다.


바다이야기의 등장


2004년, 국내에 출시된 파친코 기기 '바다이야기'는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 게임장은 동네마다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습니다. 그 이유는 단순했습니다. 바다이야기는 일본의 파친코 기기와 비슷한 형태로 중독성을 가지고 있었고, 돈을 벌 수 없는 구조로 설계되어 있었습니다. 더구나 확률 조작이 매운 쉬운 방식으로 운영되었죠.


게임과 도박의 혼동


바다이야기는 명목상 '게임'이었으나, 도박 기기와 바를 바 없었습니다. 당시 게임 심의를 담당하던 영상물등급위원회(영등위)는 바다이야기의 도박성을 제대로 차단하지 못했습니다. 바다이야기의 메모리 시스템, 연타 기능, 대박 예고 시스템 등은 법적으로 금지된 기능이었지만, 영등위는 이를 통과 시켰습니다. 결국, 영등위와 문화부 핵심 관계자들은 검찰 수사를 받았고, 게임 심의 권한은 새롭게 출범한 게임물등급위원회(게등위)로 이관되었습니다.


상품권 규모와 영향


바다이야기와 관련된 상품권 유통 규모는 엄청났습니다. 사태 이전 1년간 발행된 경품 상품권 유통액은 약 30조 원으로, 이는 2006년 한국 정부 총예산의 30%에 해당합니다. 이 중 상당 부분이 성인용 게임장에서 사용되었고, 불법으로 드러난 상품권은 모두 폐기되었습니다.


정치적 여파와 법 개정


바다이야기 사건은 2006년 정치권에서도 큰 논란이 되었습니다. 국무총리가 정책 실패에 대해 공식 사과할 정도로 파장이 컸습니다. 2007년, 게임법이 개정되면서 사행성 게임을 합법적 게임 범주에서 제외하고, 등급 보류를 통해 유통을 차단하는 조치가 취해졌습니다.


게임중독 프레임과 아케이드 산업의 타격


바다이야기 사건은 게임중독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강화시키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또한, 아케이드 오락실 업주들이 성인용 게임장으로 전환하면서 아케이드 산업은 큰 타격을 받았습니다. 지금도 아케이드 게임 산업은 여전히 큰 제약을 받고 있습니다.


현재의 상황과 새로운 도전


현재도 바다이야기 사행성 게임장은 여전히 존재하며, 게임물관리위원회(게등위)는 이를 단속하는 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2019년에는 125개소의 바다이야기 게임장을 단속하여 5,142대의 불법 게임기를 압수했습니다. 그러나 이는 적발된 부분에 불과하며, 여전히 많은 게임장이 활동 중입니다.


블록체인과 신종 사행성 게임


최근에는 블록체인과 가상화폐를 이용한 새로운 형태의 사행성 게임이 등장하고 있습니다. 가상화폐는 정부의 통제가 어렵고, 돈의 흐름을 추적하기 힘들며, 가치가 유동적입니다. 이로 인해 새로운 도박 형태로 악용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바다이야기 사건은 한국 게임 산업과 사회에 깊은 영향을 미쳤으며, 그 여파는 현재까지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바다이야기, 바다이야기 사이트, 모바일 릴 게임 No.1 사이트



온라인 바다이야기 사이트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