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바다이야기

바다이야기 게임의 시작과 끝. 그리고 현재 에 대해서 알아봅시다.

4월 1일 업데이트됨

바다이야기가 처음 모습을 드러낸 건 2004년말.


바다이야기 게임

국내적으로 스타크래프트의 대흥행을 계기로 PC방을 비롯한 네트워크 인프라 추축인 온라인 게임 시장이 생겨났고, 리듬게임 1차 열풍이 저물면서 아케이드 수요는 갈수록 줄어들었다. 여기에 국외적으로 일본에서는 아이돌 마스터, 삼국지대전을 필두로 네트워크 인프라를 이용한 패러다임 전환을 준비하고 있었다.


게다가 일본의 아케이드 게임 시장이 대형 기체의 체감형 게임과 네트워크 위주로 가면서 더이상 일본의 게임들은 수입하기가 어려워졌었다. 대형 게임사(SEGA,타이토) 및 전문 사업체(라운드원, 아도어즈, GEO, 타카라지마 등)들이 체인점 형태로 운영하는 일본과 달리 한국 오락실에서는 대당 수천만원에 이르는 대형기체를 도입할 수가 없었던 것이다.


이런 오락실산업, 특히 성인오락실 산업을 깊게 파고든 것이 바다이야기였는데, 파칭코에서 게임 시스쳄을 그대로 가지고 와, 이용자들에게 순간 대박이 터진다는 쾌감을 주었다. 당시 비슷한 종류의 게임기인 황금성 게임장과 함께 각종 유흥가와 골목을 중심으로 우후죽순처럼 생겨났다. 또한 현금을 직접 지급하지 않고, 대신 상품권을 지급한 뒤 그 상품권을 인근의 환전소에서 돈으로 바꿔주는 방법을 이용하여 경찰의 단속도 피해갔다.


그러나 사화적으로 서서히 심각한 문제가 되어가고 있는 바다이야기를 비롯한 사행성 게임을 경찰이 단속하기 시작했다. 단속을 시작했다고는 하나 2006년 8월까지는 '단속을 하고있다'. '제조사나 유통사를 압수수색하고 있다' 정도의 뉴스만이 간간히 눈에 띄던 상황이았다. 어쨌든 바다이야기의 폐해가 커지자 정부는 사행성 게임을 집중단속하기 시작했고, 유가증권이기도 한 압수한 상품권을 국고환수 하지 않고 소각하게 된다. 이렇게 사라진 상품권이 9조나 된다.


오프라인 바다이야기가 단속에 의해 망한 이후에도 바다이야기나 비슷한 게임기들은 들여놓은 게임장이 비밀리에 운영되고 있다. 비밀리에 운영하다보니 대공분신처럼 간판을 안달고 운영한다. 2021년 현재 오프라인 매장을 찾기가 힘들다.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나만의 공간에서 편안하게

안전한 바다이야기 사이트 seastorygame.net 바로가기



바다이야기

먹튀걱정 없는 안전한 바다이야기 사이트

철저한 보안으로 걱정없이 즐길 수 있는 바다이야기 사이트

seastorygame.net



조회 5회